나경원 "대선 정당성 의구심 확산…김경수가 끝인지 의혹"

(서울=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30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위원회-청와대특감반 진상조사단 긴급 연석회의에서 김경수 경남지사 법정구속과 관련해 "정의는 살아있었습니다. 어려운 환경속에서도 법원이 용기를 냈다"고 평하고 있다. 2019

나경원 "대선 정당성 의구심 확산…김경수가 끝인지 의혹"

(서울=연합뉴스) 안용수 이동환 기자 =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는 30일 김경수 경남지사의 1심 실형 선고에 대해 "지난 대통령 선거의 조직적 댓글 개입이 밝혀진 것으로 선거의 정당성에 대한 의구심이 확산될 수밖에 없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위원회-청와대 특감반 진상조사단' 긴급 연석회의에서 "김 지사와 드루킹이 만들어낸 수많은 댓글로 국민의 마음을 훔쳤고, 그 훔친 마음으로 이뤄진 선거 과정에서 중대한 불법 선거 운동이 있었음이 밝혀진 것"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김경수 "진실 외면한 법원…끝까지 싸울 것" / 연합뉴스 (Yonhapnews)[https://youtu.be/Z1TwYrJz0jg]

나 원내대표는 "김 지사가 과연 불법 선거 운동의 끝일 것이냐, 그다음은 없을 것이냐는 여전히 풀리지 않는 의혹이 있다"면서 "앞으로 그러한 의혹도 밝혀져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더불어민주당이 조직적으로 조사를 방해했지만 그래도 특검이 있었기 때문에 어렵지만 진실이 규명됐던 것 같다"면서 "김태우 전 청와대 특별감찰반원, 손혜원 의원 사건 등 권력이 개입된 문제에 대해 특검을 요구한다"고 덧붙였다.

aayyss@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