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성방송에 AI 결합 '기가지니2 스카이라이프'

스마트 홈 AI 서비스 제공

KT스카이라이프 모델들이 기가지니2 스카이라이프 출시를 홍보하고 있다. KT스카이라이프 제공

KT스카이라이프는 인공지능(AI) 기반 TV 셋톱박스 기가지니2 스카이라이프를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기존 스카이라이프 실시간 위성방송과 KT의 주문형비디오(VOD)를 결합한 올레TV스카이라이프(OTS)에 AI 스피커를 접목한 기가지니2 스카이라이프는 출시 10년만에 초고화질(UHD) 위성방송을 중심으로 한 스마트 홈 AI 서비스로 완성됐다.

기가지니2 스카이라이프는 △TV시청, 음악감상 등의 미디어 서비스 △일정, 교통, 날씨 등 생활 편의를 돕는 AI 홈 비서 서비스 △쇼핑, 배달 등 커뮤니케이션 서비스 △집안 가전제품을 제어하는 홈 IoT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리모컨 없이 말로 간편히 명령하고 눈으로 화면을 보며 실행여부를 확인할 수 있기 때문에 보다 직관적이다.


생활 편의를 높이는데 초점을 맞춘 기가지니2 스카이라이프를 통해 고객은 집에서 편하게 날씨와 스케줄을 확인하고 알림을 설정할 수 있으며 교통과 병원시설 이용, 쇼핑, 교육까지 생활 전반에 걸친 다양한 서비스를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기가지니2 스카이라이프는 20W 고출력의 하만카돈 스피커가 장착돼 풍성하고 입체적인 음향을 내보낸다. 17cm 높이의 둥근 타원형 형태로 주변 인테리어와 조화를 잘 이룰 수 있도록 은은한 차콜 그레이 색을 입히고, 우아하고 부드러운 디자인을 적용했다.

syj@fnnews.com 서영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