띵굴의 세 번째 집, 오프라인 상설 매장 ‘띵굴스토어 롯데월드몰’ 오픈

- 기존에 선보인 오프라인 쇼룸 형태의 매장과는 다른 새로운 유형의 리테일 스토어로서의 첫 시작
- 롯데월드몰점을 기점으로 오프라인뿐 아니라 온라인 상설몰인 ‘띵굴마켓’까지 공격적인 유통망 확장
- 스몰 브랜드들의 기회의 장이자 새로운 유통 비즈니스 모델을 제시하는 혁신적인 사업 전개

띵굴스토어 롯데월드몰점 - 이미지 제공: (주)띵굴

리테일 공유 플랫폼 전문 기업 ㈜오티디 코퍼레이션(OTD Corporation, 대표 손창현)의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띵굴(Thingool)이 메이저 시장에 새로운 유통 방식을 제안하는 신개념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띵굴스토어 롯데월드몰점’을 2월 28일 오픈했다고 밝혔다.

띵굴은 1세대 파워블로거로 활약한 띵굴마님 이혜선씨가 소소하게 시작한 플리마켓 ‘띵굴시장’을 근간으로 탄생하게 된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이다. 띵굴시장은 단순히 물건을 사고 파는 공간을 넘어 생산자와 소비자가 함께하는 마켓으로 국내 최대 규모의 플리마켓으로 성장해왔다. 저 평가된 살림에 가치를 불어 넣어 그것을 삶의 영역으로 이끌어 내면서 젊은 주부 층을 중심으로 많은 호응을 얻고 있다. 좋은 제품을 가지고 있지만 마케팅 및 판로 확대 여건이 안 되어 어려움을 겪는 스몰 브랜드들을 발견하고, 함께 가치를 만들어 가는 띵굴시장의 근간을 바탕으로 OTD와 함께 의미 있는 사업 확장의 첫 시작이자 새롭게 선보인 라이프 스타일 편집샵이 바로 ‘띵굴 스토어’다.

‘띵굴스토어’는 띵굴의 감도 높은 큐레이션과 고객, 셀러들을 아우르는 상생의 가치가 결집된 곳으로 더 나은 라이프 스타일을 제안해주는 큐레이션 편집샵이라고 할 수 있다. 이번에 오픈한 띵굴스토어 롯데월드몰점은 기존에 오프라인 쇼룸 형태로 선보인 시청점, 성수점과는 다른 새로운 유형의 리테일 스토어로, 메이저 유통 채널인 복합쇼핑몰로 진출하며 강남 및 잠실 상권은 물론 경기 인근 지역의 상권까지 브랜드를 넓혀 나가는 발판을 마련하였다.


유통 채널뿐 만 아니라 상품 구성적인 면에서도 패션·뷰티 카테고리를 집중적으로 강화하여 기존 매장과의 차별점을 두었다. ‘로우 투 로우’, ‘H8’, ‘모한’ 등 디자이너 브랜드와 뉴트로 감성의 빈티지 팝업 마켓 ‘밀리언 아카이브’, 오가닉 및 클린 뷰티 컨셉의 다양한 인디 브랜드의 뷰티 제품들까지 띵굴 고유의 따뜻한 감성을 바탕으로 엄선하여 큐레이션한 아이템들을 제안하고 있다. 이 외에도 리빙, 키즈, 홈데코 등의 품목과 더불어 합리적인 가격대의 PB 브랜드인 ‘신생활’을 통해 삶의 가치를 더해줄 수 있는 다양한 제품들을 두루 선보이고 있다.


오티디 코퍼레이션 손창현 대표는 “띵굴은 생산자와 소비자가 함께 만들어가는 그리고 공유 경제 활성화에 있어 유의미한 활동들을 주력해오고 있다”라며, “이러한 띵굴의 가치를 계승하여 단순히 하나의 브랜드로서만 존재하는 것이 아닌 성장 잠재력을 가진 다양한 스몰 브랜드들을 위한 기회의 장이자 새로운 유통 비즈니스 모델을 제시하는 혁신적인 사업들을 전개해 나가는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띵굴스토어 롯데월드몰점 오픈을 기념해 2월 28일부터 3월 3일까지 4일간 럭키박스 9,900원 행사, 무료 음료 증정, 폴라로이드 사진 촬영 등 방문 고객 대상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했다. 띵굴과 관련된 다양한 소식과 이벤트는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만나 볼 수 있으며, 올해 상반기 런칭 예정인 온라인 상설 스토어 ‘띵굴마켓’과 띵굴의 아이덴티티인 플리마켓 ‘띵굴시장’ 등을 통해 폭넓은 활동을 준비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