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민족, 외식업 솔루션 기업 'VD컴퍼니'와 미래기술 협력

국내 외식 산업에 최적화된 미래기술 기획·개발 위해 맞손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이 인공지능(AI) 리테일 시스템 전문 기업 브이디컴퍼니(VD컴퍼니)와 국내 외식 산업에 최적화된 미래 기술을 기획·개발하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양사는 국내 외식 산업 혁신을 위한 여러 가지 솔루션을 찾고 적용하기 위해 다양한 미래 기술을 선보일 계획이다. 양사는 중·장기적인 관점에서 외식업 자영업자의 업무 효율을 극대화하고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과 편리함을 제공하는 방향을 찾겠다는 각오다.

브이디컴퍼니는 AI 기술 기업으로 자율주행 서빙 로봇, 무인 결제 시스템 등 다양한 미래기술을 국내에 선보이고 있다.

브디이컴퍼니는 지난달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19 프랜차이즈 서울(IFS)’에서 국내에서 최초로 컴퓨터비전 기술을 활용한 무인 편의점 ‘더편24’와 자율주행 솔루션을 탑재한 지능형 서빙 로봇 ‘푸두봇(PuduBot)’을 공개했다.

우아한형제들도 그동안 외식 배달 산업 인프라를 개선하고 고도화하기 위해 미래기술에 적극적으로 투자했다.

우아한형제들은 지난 2017년부터 배달 로봇 개발에 착수해 지난해 실내 푸드코트 서빙 로봇 ‘딜리’와 레스토랑 서빙 로봇 ‘딜리 플레이트’를 시범 운영했다.
우아한형제들은 또 현대그룹 정보기술(IT)·물류자동화 계열사 현대무벡스와 자율주행 배달 로봇의 엘리베이터 탑승과 층간 이동 분야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브이디컴퍼니 관계자는 “우아한형제들과 업무제휴를 통해 최근 급격하게 성장하고 있는 혁신 기술을 국내에 발빠르게 선보일 수 있는 기회가 만들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미래기술은 이미 전세계 외식 산업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있고 결과적으로 우리 일상을 더 편리하게 만들어 줄 것으로 예상한다”면서 “배달의민족도 중·장기적인 비전을 갖고 외식산업을 발전시킬 방안을 단계적으로 연구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gogosing@fnnews.com 박소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