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껴안고 노래...‘김학의 동영상’ 고화질 원본 공개

[연합뉴스TV 제공] /사진=연합뉴스

이른바 ‘김학의 동영상’으로 추정되는 고화질 원본 영상이 공개됐다.

YTN은 2013년 5월 경찰이 확보했다는 ‘김학의 동영상’의 고화질 원본 영상을 입수, 일부를 12일 단독보도했다.

보도된 영상에는 무테안경을 쓴 남성이 여성을 껴안으며 노래를 부르고 있는 장면이 담겨 있다. 이는 기존에 공개됐던 휴대전화 촬영 사진과 비교해 영상 속 남성의 얼굴이 선명하게 드러났다.

황민구 법영상분석연구소장은 YTN을 통해 “무테안경을 쓰고 있는 특징이 있고 헤어스타일도 한쪽 가르마를 타고 있는 점” 등으로 미뤄 사진만 비교해봤을 때 (김 전 차관과) 동일인일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판단했다.

보도에 따르면 동영상이 제작된 건 2012년 10월 8일로 윤중천 씨와 권 모 씨의 간통 고소 사건이 시작된 시점이다.

이와 관련해 경찰 관계자는 “윤 씨가 김 전차관과의 사이가 틀어지자 협박용으로 동영상 CD를 만든 것으로 안다”고 밝힌 바 있다.


이날 YTN은 2013년 경찰 수사 과정에서 윤 씨 성범죄에 동원된 것으로 확인된 여성만 24명이라고 설명했다. 이들 중 김 전 차관과 성관계를 맺었다고 진술한 여성은 5명에 불과했다.

한편, 김 전 차관은 이른바 ‘별장 성범죄’ 피해를 주장하는 여성 2명을 무고 혐의 등으로 8일 검찰에 고소했다.

#김학의 #동영상 #별장
loure11@fnnews.com 윤아림 인턴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