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마시다 강제로 여친 끌고 모텔 간 남친, 2시간 동안..

[연합뉴스TV 제공]
여친 모텔 감금·폭행한 20대 징역 10개월…법정구속

(청주=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청주지법 형사11부(소병진 부장판사)는 22일 여자친구를 모텔에 감금하고 폭행한 혐의(감금치상)로 기소된 A(24) 씨에게 징역 10개월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이 범행 후 스스로 경찰에 신고하고, 죄책감에 극단적 시도를 하기도 했으나 죄질이 가볍지 않고 피해자가 엄벌을 탄원하는 점 등을 고려하면 그에 상응하는 처벌이 불가피하다"고 지적했다.

A 씨는 지난해 7월 충북 보은군의 한 모텔에서 여자친구를 2시간가량 감금하고, 수차례 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A 씨는 사건 당일 주점에서 지인들과 술을 마시던 중 함께 있던 여자친구가 기분 나쁘게 행동한다는 이유를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jeonch@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