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미사일 발사에 EU "도발 자제, 외교 협상 전념" 촉구

北미사일 발사 “도발 행위” 규정 “미국-북한 실무 회담 재개 기대”

【서울=뉴시스】2일 유럽연합(EU) 대외관계청(EEAS)은 북한의 이날 미사일 발사에 대해 대변인 성명을 냈다. 사진은 EEAS 홈페이지 갈무리.
【서울=뉴시스】김예진 기자 = 2일 북한이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발사한 데 대해 유럽연합(EU) 이 도발 행위를 자제하고 외교적 협상을 촉구했다.

이날 유럽연합(EU) 대외관계청(EEAS)은 홈페이지를 통해 대변인 성명 ‘북한의 최근 도발에 대한 성명’을 냈다.

성명은 이날 북한의 미사일 발사를 "또 다른 도발 행위(another provocative action)"로 규정하고 "한반도에서 신뢰를 구축해 안보를 강화하고 지속적인 평화를 조성하려는 국제사회의 노력을 약화시키는 행위"라고 비판했다.


특히 "우리는 북한이 유엔 안보리 결의를 위반하는 행위를 삼가고 믿을 수 있고 의미있는 협상에 전념할 것을 기대함을 반복해 밝힌다"고 적었다.

이어 "우리의 최후 목표는 북한이 핵과 다른 대량살상무기, 모든사거리의 탄도미사일을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 방법으로 해체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성명은 "우리는 미국과 북한의 실무 회담 재개를 기대하고 있다"며 "한반도의 지속적인 평화와 안보를 위해 외교적 해결책 모색에 대한 국제적 노력을 지지할 준비가 되어있다"고 밝혔다.

aci27@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