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EQ 순수전기차 '더 뉴 메르세데스 벤츠 EQC 400' 국내 출시



[파이낸셜뉴스]메르세데스 벤츠코리아는 EQ의 첫 번째 순수 전기차 '더 뉴 메르세데스 벤츠 EQC(사진)'를 국내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더 뉴 EQC는 새로운 외관 및 실내 디자인과 EQ 브랜드만의 색상을 적용해 진보적인 고급 디자인 철학을 구체화한 것이 특지이다. 특히 후면부에는 쿠페형 루프 스포일러를 갖춰 스포츠유틸리티차(SUV)와 SUV쿠페의 모습이 조화롭게 어우러졌다.

실내는 기존 벤츠의 전통적인 디자인을 계승해 운전자에 중심을 둔 비대칭형으로 설계됐으며, 운전석에 EQ만의 디자인적 요소를 적용했다.

더 뉴 EQC에 탑재된 배터리는 다임러의 자회사인 '도이치 어큐모티브'에서 생산한 최신 80kWh 리튬 이온배터리로, 한번 충전에 309㎞ 이상 주행이 가능하다.
최신 리튬 이온 배터리와 더불어 7.4kW 용량의 온보드 차저가 탑재돼 가정과 공공 충전소에서 완속(AC) 충전이 가능하며, 급속 충전 시 약 40분 이내에 80%까지 충전할 수 있다.

탑재된 두 개의 모터는 최고 출력 408마력, 최대 토크 78.0kg.m를 발휘한다.

22일 공식 출시되는 EQC 400 4매틱 가격은 1억500만원이다.

longss@fnnews.com 성초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