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드 부품값 인하의 의미/김기석기자

[기자수첩]

기사입력 2012-03-14 17:13기사수정 2012-03-14 17:13
"부품 가격을 파격적으로 낮췄는데 역으로 말하면 거품이 많았다는 것 아니냐 ?"

"업계 평균에 비해 (포드가) 높은 수준은 아니지만 (부품 가격이) 높았다는 방증일 수 있다."

포드자동차가 14일 진행한 기자간담회에서 기자들과 정재희 포드코리아 사장이 나눈 대화 내용 중 일부다.

포드가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발효에 따른 혜택을 누리기 위해 다양한 방안을 내놓은 가운데 가장 관심을 끈 부분은 부품가격 인하.

일부이기는 하지만 주요 부품 가격을 최대 35%, 평균 20% 인하하겠다는 결정을 내렸다.

수입차 부품 가격에 대한 소비자들의 불만이 상당한 것을 고려할 때 관심이 가는 부분이었다.

포드는 마진폭이 줄어들겠지만 소비자들에게 혜택을 주기 위해 가격인하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포드의 이 같은 결정은 물론 마케팅 전략으로 볼 수 있다.

미국 차라는 예전의 위세는 사라진 지 오래고 유럽 차는 물론 일본 차에까지 밀리는 현실을 타개하기 위해 내놓은 고육책일 수 있는 것이다.

그러나 포드의 결정은 수입차 브랜드들이 나가야 할 방향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부여할 수 있다. 의지만 있다면 충분히 소비자들에게 더 낮은 가격에 부품을 공급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줬기 때문이다. 물론 소비자들의 다른 불만사항인 공임 부문에 대해 별다른 제안이 없다는 점에서 포드의 결정에 아쉬운 점도 있다.

포드의 부품 가격인하로 소비자들의 시선은 다른 수입차 브랜드로 향하게 됐다.

포드에 이어 어느 브랜드가 부품 가격을 인하할지 관심이 간다.

kkskim@fnnews.com


투데이 포커스

“5cm이하 힐은 안 신어”..북한서도 ‘킬힐’ 인기
57억원 투자 4대강 로봇물고기, 헤엄도 제대로 못쳐

연예·스포츠

  • 김경호, 여친과 결혼 임박 “일본인 여친과 올해 화촉 밝힐 것”

    김경호 여친과 김경호가 결혼에 임박했다.30일 김경호의 소속사 측은 “김경호가 연내 결혼식을 올리기 위해 준비 중이다. 그러나 정확한 시기는 정해지지 않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김경호 본인이 올해 안에 결혼하겠다는 의지가 강하다. 이미 방송에서도 여자친구의 존재를 밝혀 통상적인 결혼 준비 절차일 뿐이다. 정확한 시기와 절차가 정해지면 김경호의 나이가 있어 결혼이 숨길 일도 아닌 만큼 보도자료로 결혼 발표를 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앞서 이날 한 매체는 김경호가 미국 공연을 마치고 올 10월께 결혼…

  • 박태환 “목표는 기록 경신…좋은 성적 따라올 것”

    “제 최고 기록 이상의 성적을 낸다면 금메달과 더불어 2관왕이 될 수도, 4관왕이 될 수도 있기 때문에 좋은 성적으로 마무리할 수 있다고 믿습니다.” 아시안게임 3회 연속 3관왕에 도전하는 불세출의 수영 선수 박태환(25·인천시청)이 다시금 아시아 정상을 향한 금빛 물살을 가르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박태환은 30일 마이클 볼 감독이 기다리는 호주로 전지훈련을 떠나면서 인천국제공항 출국장에서 취재진과 만나 “연속 3관왕 등의 목표는 일단 뒤로 미뤄놨…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