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반도체, 더이상 나빠질 것이 없다
기사입력 2012-02-24 09:03기사수정 2012-02-24 09:03
신한금융투자는 24일 서울반도체에 대해 최근 업황이 바닥을 통과하고 있어 "더이상 나빠질 것이 없다"고 진단하며 투자의견을 '단기매수'로, 목표주가를 기존 2만원에서 3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신한금융투자 하준두 연구원은 "서울반도체는 지난해 4분기 영업적자 100억원으로 예상보다 더욱 부진한 실적을 기록했다"며 "자회사인 서울옵토디바이스도 지난해 4분기 영업적자율이 무려 48%달하는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고 말했다.

하 연구원은 "앞으로 LED TV용 저가 직하형 모델용 패키지를 통해 턴어라운드를 시도할 것이지만, 단기간 내에 큰 폭의 매출 성장은 어려울 것으로 판단된다"며 "일본을 비롯한 아시아 시장을 중심으로 빠른 속도로 LED조명 시장이 확대되고 있지만, 아직까지는 LED조명의 비중이 절반 수준에 불과하기 때문에 대폭 실적 개선을 어려울 것"이라고 진단했다.

그는 다만 "최근 LED업황은 현재 바닥을 통과하고 있다고 판단이 된다"며 "주가 밸류에이션은 올해 40배 수준으로 부담스럽지만, LED업종 특유의 업황개선에 따른 모멘텀이 어느정도 살아있다고 판단한다"고 덧붙였다.
kiduk@fnnews.com 김기덕 기자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FM팝스 한동준입니다’, ‘타이타닉’ 주제가 방송에 ‘비난’

    네티즌들이 ‘FM팝스 한동준입니다’에 비난을 가하고 있다.지난 17일 라디오 CBS 음악FM ’FM 팝스 한동준입니다‘는 타이타닉의 주제가인 캐나다 가수 셀린 디온의 노래 ’마이 하트 윌 고 온(My heart will go on)‘을 방송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지난 16일 전남 진도군 조도면 인근 해상에서 수학여행에 나선 경기도 안산 단원고등학교 학생 320여 명과 교사 10여 명, 승무원, 일반 승객 등 총 475명을 탑승한 여객선 세월호가 침몰하는 사고가 발생한 상황에서 적절하지 못…

  • 여객선침몰 류현진, 세월호 사고 희생자 위해 1억원 기부

    미국 프로야구 로스앤젤레스(LA) 다저스 왼손 투수 류현진(27)이 진도 여객선 침몰 사고 구조작업을 위해 1억원을 기부하기로 했다. 류현진의 국내 매니지먼트사 에이스펙코퍼레이션은 18일 “류현진이 세월호 사고로 인한 희생자를 도우려는 방법을 고민하다 구조작업 및 구호물품준비를 위해 기부금을 내기로 했다”며 “희생자와 구조요원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하는 마음을 담아 1억원을 기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에이스펙코퍼레이션은 기부처와 기부 방식에 …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