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반도체, 더이상 나빠질 것이 없다
기사입력 2012-02-24 09:03기사수정 2012-02-24 09:03
신한금융투자는 24일 서울반도체에 대해 최근 업황이 바닥을 통과하고 있어 "더이상 나빠질 것이 없다"고 진단하며 투자의견을 '단기매수'로, 목표주가를 기존 2만원에서 3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신한금융투자 하준두 연구원은 "서울반도체는 지난해 4분기 영업적자 100억원으로 예상보다 더욱 부진한 실적을 기록했다"며 "자회사인 서울옵토디바이스도 지난해 4분기 영업적자율이 무려 48%달하는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고 말했다.

하 연구원은 "앞으로 LED TV용 저가 직하형 모델용 패키지를 통해 턴어라운드를 시도할 것이지만, 단기간 내에 큰 폭의 매출 성장은 어려울 것으로 판단된다"며 "일본을 비롯한 아시아 시장을 중심으로 빠른 속도로 LED조명 시장이 확대되고 있지만, 아직까지는 LED조명의 비중이 절반 수준에 불과하기 때문에 대폭 실적 개선을 어려울 것"이라고 진단했다.

그는 다만 "최근 LED업황은 현재 바닥을 통과하고 있다고 판단이 된다"며 "주가 밸류에이션은 올해 40배 수준으로 부담스럽지만, LED업종 특유의 업황개선에 따른 모멘텀이 어느정도 살아있다고 판단한다"고 덧붙였다.
kiduk@fnnews.com 김기덕 기자



투데이 포커스

‘나크리 영향’ 제주 1000㎜ ‘물폭탄’
시트로엥 ‘그랜드C4 피카소’, 카렌스보다 나은점이…

연예·스포츠

  • 박준금-지상렬, 수중키스 성공한 후 부끄러운 웃음 “재밌었다”

    ‘님과 함께’의 박준금, 지상렬 커플이 수중키스에 성공했다.지난달 30일 오후 방송된 JTBC ‘님과 함께’에서는 지상렬과 박준금 부부가 대부도 휴가를 즐기는 내용이 그려졌다.이날 지상렬은 물놀이를 즐기던 중 박준금에게 수중키스를 제안, 첫 번째 수중키스 도전에서 실패한 후 민망해 했다.이어 다시 마음을 다잡고 잠수한 두 사람은 수중키스에 성공, 물속에서 입을 맞춘 후 박준금과 지상렬은 눈을 못 마주치며 부끄러워해 눈길을 끌었다.이후 지상렬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수중이라 입술이 데워져 있더라. 재밌…

  • 한국 여자배구, 강호 독일 3-1 격파…그랑프리 연승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이 2014 그랑프리 세계여자배구대회에서 독일을 누르고 2연승을 거뒀다.세계랭킹 10위인 한국은 2일 경기도 화성종합경기타운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예선 2차전 독일세계랭킹 9위과의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121-25 25-20 25-22 25-21로 승리했다.한국은 지난 2011년 그랑프리에서의 3-1 승리 이후 3년 만에 독일을 무너뜨렸다.김연경은 서브 득점 5개를 포함해 총 25득점을 올렸고 이재영이 18득점, 김희진이 10득점씩을 올려 팀 승리를 이끌었다. 이선구 GS칼텍스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