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반도체, 더이상 나빠질 것이 없다
기사입력 2012-02-24 09:03기사수정 2012-02-24 09:03
신한금융투자는 24일 서울반도체에 대해 최근 업황이 바닥을 통과하고 있어 "더이상 나빠질 것이 없다"고 진단하며 투자의견을 '단기매수'로, 목표주가를 기존 2만원에서 3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신한금융투자 하준두 연구원은 "서울반도체는 지난해 4분기 영업적자 100억원으로 예상보다 더욱 부진한 실적을 기록했다"며 "자회사인 서울옵토디바이스도 지난해 4분기 영업적자율이 무려 48%달하는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고 말했다.

하 연구원은 "앞으로 LED TV용 저가 직하형 모델용 패키지를 통해 턴어라운드를 시도할 것이지만, 단기간 내에 큰 폭의 매출 성장은 어려울 것으로 판단된다"며 "일본을 비롯한 아시아 시장을 중심으로 빠른 속도로 LED조명 시장이 확대되고 있지만, 아직까지는 LED조명의 비중이 절반 수준에 불과하기 때문에 대폭 실적 개선을 어려울 것"이라고 진단했다.

그는 다만 "최근 LED업황은 현재 바닥을 통과하고 있다고 판단이 된다"며 "주가 밸류에이션은 올해 40배 수준으로 부담스럽지만, LED업종 특유의 업황개선에 따른 모멘텀이 어느정도 살아있다고 판단한다"고 덧붙였다.
kiduk@fnnews.com 김기덕 기자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김현중, 경찰 조사 받는 중..향후 월드투어 일정은?

    김현중이 서울 송파경찰서에 자진 출두해 조사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지난 8월 20일 김현중은 여자친구라 주장하는 A씨에게 피소됐다. A씨는 “2012년부터 김현중과 연인 사이였다”면서 “김현중이 지난 5월 말부터 7월 중순까지 지속적으로 폭행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에 김현중 측은 “두 사람 간에 말다툼이 있었다. 그 과정에서 감정이 격해져 몸싸움이 있었던 것은 사실이다”면서도 “상습적인 폭행이나 구타가 있었던 것은 아니다. 갈비뼈 골절 또한 장난치다가 발생한 것이다”고 해명했다.김현중은 월드투어 콘서트…

  • 베테랑 귀환 반긴 막내 ‘손세이셔널’…“이동국 존경스러워”

    한국 축구대표팀의 에이스 ‘손세이셔널’ 손흥민(22·레버쿠젠)이 베테랑들의 복귀를 반겼다.손흥민은 2일 경기 일산 엠블호텔에서의 첫 소집을 앞두고 이동국(35·전북), 차두리(34·서울) 등 고참들의 대표팀 합류에 대해 반가움을 전했다.손흥민은 “대표팀에 뽑힌 지 벌써 4년 차인데 계속 막내다”고 웃은 뒤 “그래도 이번에 베테랑 선배들이 가세하게 돼 반갑다”고 말했다.손흥민은 특히 ‘라이언킹’ 이동국과 좋은 경기를 펼치고 싶다고 다짐했다. 대표팀 막내 손흥민과 최고참 이동국은 무려 13살 차이다. …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