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솥모델도 불황맞아 구조조정
기사입력 2009-04-16 06:05기사수정 2009-04-16 06:05



밥솥업계가 불황에 따라 광고 모델도 구조조정을 하고 있다.

쿠쿠홈시스는 올해부터 밥솥제품의 TV 광고 모델로 탤런트 이수경을 기용키로 결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쿠쿠 측은 “영화·드라마에서 커리어우먼, 신세대 주부까지 다양한 이미지를 보여줘 젊은층과 중장년층에 폭넓은 인기가 있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그동안 쿠쿠홈시스는 김희애, 손예진 등 톱스타들을 밥솥 모델로 기용해왔다.

2위 업체인 부방테크론도 최근 밥솥 모델을 다니엘 헤니에서 신인 연기자 이채영으로 교체했다.

업계에서는 손예진, 다니엘 헤니 등 톱스타에서 신인급 모델로 교체한 것이 비용 절감책으로 보고 있다.

실제 쿠쿠홈시스, 부방테크론 등은 톱스타급 밥솥 모델에 1년에 6억∼7억원가량을 지불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경기 침체에 따라 올해 밥솥 판매가 최악을 기록할 것이란 전망이 나오면서 톱모델 사용에 부담을 느꼈을 것이란 분석이다.

/yangjae@fnnews.com 양재혁기자

■사진설명=밥솥업계가 비용절감을 위해 모델료가 비싼 톱모델 대신 신인 탤런트를 잇따라 기용하고 있다. 쿠쿠홈시스 새 모델인 탤런트 이수경(왼쪽)과 리홈 부방테크론의 광고 모델로 선발된 신인 탤런트 이채영이 제품을 홍보하고 있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미달이’ 김성은 “경찰에게 연락받고..”

    아역 시절 ‘순풍산부인과’ 등으로 폭발적 인기를 누린 ‘미달이’ 김성은이 과거 방황했던 이유를 밝혔다. 28일 tvN 힐링 리얼리티 ‘웰컴 투 두메산골’ 측에 따르면 최근 촬영에서 김성은은 아버지의 갑작스런 사망에 충격을 받아 한때 밖으로 나돌았다고 고백했다. 김성은은 산골 오지생활 3일차를 맞아 출연자들과 힘들었던 과거에 대해 이야기하던 중 아버지가 뇌졸중으로 세상을 떠난 뒤 많은 방황했다고 전했다. 김성은은 “2010년도에 굉장히 힘들었다”라며 “그 이후 밖으로 많이 나돌았고 사람들이 아는 것처럼 술도 많이 마셨다”고 밝혔다.…

  • 맨유 디마리아 영입, 프리미어리그 사상 최고 금액! ‘토레스 뛰어 넘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앙헬 디마리아를 영입하며 공격진 보강에 성공했다.맨유가 특급 미드필더 디마리아를 영입햇다. 맨유는 27일(이하 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디마리아의 영입 사실을 공식화했다.계약기간은 5년으로 영국의 공영방송 ‘BBC’ 등 현지 언론은 디마리아의 이적료를 5970만 파운드(약 1005억원)로 추정하고 있다. 5970만 파운드는 2011년 1월 페르난도 토레스가 리버풀을 떠나 첼시로 이적했을 당시 기록했던 5000만 파운드(약 842억원)를 넘은 프리미어리그 사상 최고 금액이다.20…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