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필수품 ‘알집매트’ 파격 할인행사
기사입력 2012-06-22 14:22기사수정 2012-06-22 14:22


베이비뉴스 이기태 기자 =
베이비뉴스 이기태 기자 = '알집매트 유명세 눈으로 확인하는 엄마들' 세계전람(대표 조민제)과 인천경제자유구역청(청장 이종철)이 공동주최하고 베이비뉴스(대표 최규삼)가 후원하는 제4회 인천 임신·출산·유아용품 및 유아교육전(이하 인천베이비키즈페어)가 21일 인천시 연수구 송도동 송도컨벤시아 1층에서 개막한 가운데 엄마들이 알집매트 부스에서 직원에게 제품설명을 듣고 있다. likitae@ibabynews.com ⓒ베이비뉴스


아이가 있는 집이라면 놀이방 매트는 필수품이다. 아직 보행이 불완전한 아이가 혹시라도 넘어질 때 충격을 흡수해 주고, 이웃 간 층간소음 문제도 사전에 예방해주는 게 바로 놀이방매트이다. 이런 놀이방매트를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겼다.

(주)제이월드엔터프라이즈는 (주)세계전람(대표 조민제)과 인천경제자유구역청(청장 이종철)이 공동 주최하고 베이비뉴스(대표 최규삼)가 후원하는 ‘제4회 인천 베이비&키즈페어’에 참석해 알집매트 현장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인천 연수구 송도동 송도컨벤시아 1층에서 21일부터 24일까지 열리는 인천 베이비&키즈페어의 알집매트 부스를 방문하면 알집매트 가드, 2단 쿠션 매트, 칼라폴더S로 구성된 ‘풀패키지’를 정가 56만 9,000원에서 12만 원 할인된 44만 9,0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가드와 칼라폴더S로 구성된 ‘프리미엄’ 상품은 정가 46만 8,000원에서 12만 원 할인된 34만 8,0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칼라폴더SG의 ‘코지’는 정가 25만 8,000원에서 6만 9,000원 할인된 18만 9,000원에, ‘스마트’는 정가 29만 9,000원에서 9만 원 할인된 20만 9,000원에, ‘버블’은 정가 25만 8,000원에서 6만 9,000원 할인된 18만 9,0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주)제이월드엔터프라이즈는 첫날 부스를 방문해 알집매트를 구매한 관람객들에게 할인 책정된 가격에서 추가로 1만 원을 더 빼주는 파격 할인행사를 진행했다. 추가 할인은 박람회 기간 내내 계속될 예정이다. 매트 상품은 부피가 크기 때문에 집까지 무료로 배송된다.

(주)제이월드엔터프라이즈 관계자는 “알집매트는 아이들 안전에도 좋으며 엄마들도 피로 회복에도 좋아 아이와 엄마 모두가 사용 가능한 제품이다. 부스로 직접 방문해 알집매트가 얼마나 좋은지 직접 느껴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sw.kang@ibabynews.com 베이비뉴스 강석우 기자

베이비뉴스 '핫뉴스 베스트'
* 김부선 "정을영 감독과 박정수 동거한다"
* 30~40대 늦둥이 엄마들을 위한 지침서
* 한자 어휘력 키워주는 4단계 한자놀이법
* 달콤한 결혼생활 시작 전에 이것만은 꼭!
* S라인 모델보다 아름다운 D라인 모델




투데이 포커스

[현장르포] 전셋값 떨어지는 강남.. 넉달새 1억 빠져
“중장년층, 낮잠 잘수록 사망률 높아진다”

연예·스포츠

  • 지상파 3사, 드라마 방송 재개 ‘예능은 아직..녹화 취소까지’

    지상파 3사가 예능을 제외한 드라마와 일부 프로그램을 정상 방송한다.23일 세월호 침몰 참사로 온 국민은 물론 방송가의 애도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지상파 3사의 드라마는 정상 방송 될 예정이며 예능은 여전히 결방을 확정 지었다.지난 21일부터 KBS, MBC SBS 지상파 3사는 이중편성 혹은 드라마의 정상 방송을 시작하고 있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이날 KBS, MBC 편성표에 따르면 KBS 1TV 일일드라마 ‘사랑은 노래를 타고’, KBS 2T…

  • ‘국가대표’ 이시영 “제 기량 못 펼쳐 아쉽다”

    어엿한 여자 복싱 국가대표가 된 배우 이시영(31·인천시청)은 “긴장을 많이 해서 나아진 모습을 보여주지 못해 아쉽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시영은 24일 충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3 국가대표 최종 선발전 여자 48㎏급 결승에서 김다솜(19·수원태풍체)을 꺾고 태극마크를 달았다. 2분 4라운드 경기를 마친 이시영은 체력이 소진돼 진이 빠진 듯 기자회견장에서 나직한 목소리로 질문에 응했다. 그러나 상대에게 허용한 펀치 탓인지 혹은 국가대표 타이틀을 거…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