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은 잊고 은에 투자하라
기사입력 2009-09-09 14:39기사수정 2009-09-09 14:50
“빛난다고 다 금은 아니다. 금은 잊고 은에 투자하라.”

CNN머니는 8일(현지시간) 분석기사에서 ‘은 가격 상승세’는 주목할 만한 가치가 있다면서 이같이 권고했다.

금은 이날 18개월만에 처음으로 온스당 1000달러를 돌파하며 1009.70달러까지 올랐고, 지난 한달간 5%, 올들어서는 15% 상승했다.

그러나 은은 이날 13개월만에 최고 수준인 온스당 16.72달러를 기록했고, 올들어서는 40% 폭등했다.

CNN머니는 이같은 폭등세에도 불구하고 금이 더 주목받는 이유는 “금, 온스당 1000달러 돌파라는 제목이 은, 16달러 돌파라는 제목보다 더 섹시하기 때문”이라고 꼬집었다.

은 역시 금, 백금, 석유 등 다른 상품과 마찬가지로 달러가치 하락과, 인플레이션 우려에 따른 대체투자 수단이라는 점이 가격 상승 원인 가운데 하나다.

그렇지만 금과 달리 은은 다양한 산업의 기초원자재로 쓰이기 때문에 경기회복세를 반영하기도 한다.

인플레이션 우려와 경기회복세에 따른 실수요 증가세가 은 가격을 동시에 끌어올리는 것이다.

킥라이트 전략가는 “장기적으로 금과 다른 상품들 간에는 차별화가 진행될 것”이라며 “투자심리와 위험선호도에 민감히 반응하는 금과 달리 은과 같은 기초소재는 경기회복 등 수요에 따라 변화폭이 커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귀금속 전문 투자업체인 블랜처드 앤드 컴퍼니의 데이비드 빔 부사장은 “기초소재로 은에 대한 수요가 매우 높다”며 “각 기업, 특히 아시아 기업들이 경기회복세에 맞춰 은을 사들이고 있다”고 말했다.

/dympna@fnnews.com송경재기자





투데이 포커스

4.7인치 아이폰6, 갤럭시S5·G2와 크기 비교하면?
“왜 그걸 드셨나요”..오바마·아베 스시메뉴 도마위에

연예·스포츠

  • 강동호, 훈련소 수료식에서 '신병교육대장 표창 수상 '

    강동호가 신병훈련소 수료식에서 신병교육대장 표창을 받았다.25일 강동호의 소속사 토비스미디어는 “강동호가 지난 24일 강원도 홍천군 11사단 신병교육대에서 열린 수료식에서 신병교육대장 표창을 받았다”고 밝혔다.앞서 지난 3월 18일 춘천 102보충대를 통해 입대한 강동호는 다른 신병들의 모범이 되고, 우수한 훈련 성적을 받아 신병교육대장 표창을 받았다. 더불어 공개된 훈련소 사진 속 강동호는 군복을 입고 베레모를 쓴 채 이전보다 더 늠름해진 모습을 선보이고 있어 눈길을 끈다.한편 강동호는 11사단으로 자대 …

  • ‘맥도날드’ 출입 소트니코바 “당분간 대회 출전 없다”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 금메달리스트 아델리나 소트니코바(18·러시아)가 당분간 대회에 출전하지 않고 휴식과 공연에 주력할 뜻을 밝혔다.러시아 펜자주의 주간지 ‘브라브다 펜젠스카야’는 24일 “러시아와 구소련 최초의 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챔피언인 소트니코바가 친구 엘레나 라디오노바(15)와 함께 펜자의 맥도날드를 방문했다”고 보도했다.라디오노바 역시 여자 싱글선수로 2013~2014년 주니어 세계선수권 2연패를 달성했으며 2012/13시즌 주니어 그랑프리 파이널도 제패했다.‘브라브다 펜젠스카야’는 소트니…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