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체쇼’ 바바리맨 쫓아가 잡은 여고생들
기사입력 2012-12-06 15:07기사수정 2012-12-06 16:12
여고생들, 교내 나체쇼 중인 바바리맨 붙잡아

【 수원=한갑수 기자】수개월간 여학생과 여교사들에게 수치심 주던 학교 앞 바바리맨이 여학생들과 배움터지킴이에게 추격 끝에 붙잡혔다.

6일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수원 소재 영생고등학교 2학년 김모양 등 여학생 3명과 배움터지킴이 권모씨(63·남)가 지난달 21일 학교 내 영생동산에서 바바리맨을 추격해 붙잡았다.

학생들은 점심시간에 교내 작은 쉼터 영생동산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던 중 일명 '바바리맨'이라고 불리는 성도착증 환자가 바바리를 탈의해 나체 노출을 목격한다.

학생들은 순간적으로 당혹스러웠지만 침착하게 대응, 112에 신고하고 도망가는 바바리맨을 뒤쫓았다.

근처에서 이 상황을 목격한 배움터지킴이가 여학생들과 함께 약 150m를 추격, 바바리맨을 붙잡아 경찰에 인계했다.

바바리맨은 지난 몇 달 동안 학교 주변에 자주 등장, 여학생과 여교사들을 괴롭혀왔다. 신고도 여러 차례했다.

배움터지킴이 권씨는 지난 5일 교육감 표창을, 배움터지킴이와 여학생들은 같은 날 수원 중부경찰서장 표창 및 감사장을 받았다. 지난달 30일에는 교내 표창을 수상했다.

영생고등학교 방태진 교장은 "위험을 무릅쓴 배움터지킴이 분이 정말 고맙다"며, "용기 있게 대처한 여학생들 또한 칭찬받아 마땅하다"고 말했다.
kapsoo@fnnews.com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현아, 남동생 생각에 눈물 “축구화 고르는 모습 마음 아팠다”

    현아가 남동생을 비롯 가족 이야기를 꺼내며 눈물을 보였다.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SBS MTV ‘현아의 프리먼스’ 1회에서는 포미닛 현아의 자연스러운 일상이 공개됐다.이날 현아는 자신만의 러브하우스를 꾸민 후에 “엄마, 아빠, 보고 싶다. 남동생들도 누나가 없는 줄 알거다”며 아쉬워했다.이어 “동생이 축구를 하니까 뭐라도 많이 사 먹었으면 좋겠는데 돈을 잘 안 쓴다”며 “축구화 하나를 못 사고 봤던 거를 또 보면서 신중히 고르는 모습이 마음 아팠다”고 말했다.또한 현아는 “엄마는 분명히 만원 쓰기도 아…

  • 월드컵 득점왕 로드리게스, 레알 마드리드와 6년 계약

    2014 브라질 월드컵 축구대회 득점왕인 하메스 로드리게스(23·콜롬비아)가 스페인 프로축구 ‘명가’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로드리게스와 6년 계약했다고 22일(이하 한국시간) 발표했다. 영국 방송 BBC와 AFP통신 등에 따르면 로드리게스의 이적료는 8천만 유로(약 1천105억원)다. 이는 가레스 베일,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이상 레알 마드리드), 루이스 수아레스(바르셀로나)에 이은 최고 이적료 4위에 해당하는 금액이다. 레알…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