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기루 체중 공개, “몸무게 117Kg 22시간 먹기만 하기도
기사입력 2013-06-26 13:14기사수정 2013-06-26 13:14

신기루 체중 공개
▲신기루 체중 공개
신기루 체중 공개, "몸무게 117Kg 22시간 먹기만 하기도

개그우먼 신기루가 체중을 공개했다.

26일 방송된 MBC '기분좋은날'에서 신기루는 "사실 먹는 것에 비해 살이 안 찐다"며 "지금 키 174cm에 몸무게는 117kg이다"고 밝혔다.

신기루는 "먹다 보면 '난 뭐지?'란 생각에 두려움을 느낄 때도 있다"며 "보통 사람들은 먹는 양이 정해져 있지만 나는 그렇지 않다"고 말했다.

이어 "기분이 좋아도 먹고 안 좋아도 먹는다. 먹다보면 기분이 좋아진다"며 "하루 24시간 중에 22시간을 먹어 본 적도 있다"고 말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신기루 체중 공개에 누리꾼들은 "솔찍하게 털어놓는 모습 보기 좋네", "치료를 받아야 하는거 아닌가?", "건강을 위해서 체중 감량을 하는게 좋을 듯" 등 다양한 반응을 나타냈다.


/onnews@fnnews.com 온라인편집부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샤론스톤, 뇌졸증으로 쓰러져...입원 치료 후 퇴원

    헐리우드 배우 샤론 스톤이 최근 뇌졸중으로 쓰러져 입원했다.23일(현지시간) 미국 연예 매체 ‘가십 콥(Gossip Cop)’은 ‘브라질을 찾았던 샤론 스톤이 지난 4일 뇌졸중 증세를 보이며 쓰러졌다. 이틀 동안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은 뒤 퇴원했다’고 보도했다. 현재 샤론스톤은 영화촬영과 봉사활동을 위해 전 세계를 누비고 있다고 알려졌다.그녀는 지난 2001년 뇌출혈로 쓰러진 이후 후유증에 시달리고 있다. 지난 2012년에는 ‘샤론스톤이 건강문제로 은퇴를 심각히 고려 중이다’는 …

  • 추신수 “복귀 결정 신중하게…시즌은 길다”

    발목 부상을 당한 추신수(32·텍사스 레인저스)가 복귀를 서두르지 않겠다는 입장을 밝혔다.추신수는 24일(이하 한국시간) 텍사스 지역지 ‘스타 텔레그램’과의 인터뷰에서 “(복귀 일정은) 신중하게 결정하고 싶다. 시즌은 길다”고 말했다.추신수는 지난 22일 2014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애슬래틱스와의 경기에서 베이스러닝 도중 왼쪽 발목에 부상을 당했다. 경기 후 X레이 촬영 결과 골절 등의 이상이 발견되지는 않았지만 통증이 계속되며 2경기 연속 결장했다. 추신수는 “처음에 경기에서 빠졌을 때 세 경기 이상 결장해야 될 것이라고 생각했다…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