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격시대’ 김현중, 모티브는 시라소니 ‘당대 최고의 싸움꾼’
기사입력 2014-02-27 13:10기사수정 2014-02-27 13:10

시라소니 (사진=방송캡처)

‘감격시대’ 김현중이 실존인물 시라소니인 것으로 밝혀졌다.

지난 26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감격시대: 투신의 탄생(이하 감격시대)’에서는 신정태(김현중 분)가 길거리에서 일본낭인과 싸움을 벌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일본낭인의 습격을 받은 정태는 그동안 신이치(조동혁 분)와 최포수(손병호 분)를 상대하며 쌓은 경험을 토대로 대결을 펼쳤다.

낭인의 움직임을 살피며 칼에 찔렸어도 물러서지 않고 작전을 세우며 대결했고 결국 정태는 낭인을 물리친다.

이때 이를 지켜보고 있던 왕백산(정호빈 분)이 정태에게 “늑대인줄 알았더니 시라소니”라고 말하며 정태가 실존인물 시라소니라는 것이 밝혀진 것.

김현중의 모티브가 된 시라소니는 실제 이름은 이성순으로 1916년 평안북도 신의주에서 태어났다. 이성순은 당대 최고의 싸움꾼으로 이름을 날렸던 김두한과 라이벌로 알려졌다.

방송을 접한 네티즌들은 “김현중이 시라소니라니 그래서 투신의 탄생인가”, “시라소니 SBS ‘야인시대’ 이후 오랜만에 듣는다”, “그 엄청 싸움 잘하는 시라소니가 정태라니 대박이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파이낸셜뉴스 스타엔 hyein4027@starnnews.com김혜인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starnnews.com
※저작권자 ⓒ 스타엔,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투데이 포커스

연예·스포츠

  • 현아, 남동생 생각에 눈물 “축구화 고르는 모습 마음 아팠다”

    현아가 남동생을 비롯 가족 이야기를 꺼내며 눈물을 보였다.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SBS MTV ‘현아의 프리먼스’ 1회에서는 포미닛 현아의 자연스러운 일상이 공개됐다.이날 현아는 자신만의 러브하우스를 꾸민 후에 “엄마, 아빠, 보고 싶다. 남동생들도 누나가 없는 줄 알거다”며 아쉬워했다.이어 “동생이 축구를 하니까 뭐라도 많이 사 먹었으면 좋겠는데 돈을 잘 안 쓴다”며 “축구화 하나를 못 사고 봤던 거를 또 보면서 신중히 고르는 모습이 마음 아팠다”고 말했다.또한 현아는 “엄마는 분명히 만원 쓰기도 아…

  • 월드컵 득점왕 로드리게스, 레알 마드리드와 6년 계약

    2014 브라질 월드컵 축구대회 득점왕인 하메스 로드리게스(23·콜롬비아)가 스페인 프로축구 ‘명가’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로드리게스와 6년 계약했다고 22일(이하 한국시간) 발표했다. 영국 방송 BBC와 AFP통신 등에 따르면 로드리게스의 이적료는 8천만 유로(약 1천105억원)다. 이는 가레스 베일,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이상 레알 마드리드), 루이스 수아레스(바르셀로나)에 이은 최고 이적료 4위에 해당하는 금액이다. 레알…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