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승헌, 넷플릭스 '택배기사' 합류…김우빈·이솜과 호흡

뉴스1       2022.02.10 13:31   수정 : 2022.02.10 13:31
킹콩by스타쉽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넷플릭스(Netflix)가 새롭게 선보일 시리즈 '택배기사'에 배우 송승헌이 합류했다.

10일 넷플릭스에 따르면 송승헌은 새 시리즈 '택배기사'에 합류했다. '택배기사'는 극심한 대기 오염으로 산소호흡기 없이는 살아갈 수 없는 2071년, 비범한 싸움 실력을 갖춘 전설의 택배기사 '5-8'이 난민들의 유일한 희망인 택배기사를 꿈꾸는 난민 사월을 만나며 벌어지는 일을 그렸다.

앞서 김우빈, 이솜, 강유석 등이 캐스팅 된 바 있다.

'택배기사'는 동명의 웹툰이 원작으로 독특한 소재와 연출로 연재 당시 큰 인기를 얻었으며, 2018년 아시아필름마켓 ‘E-IP 피칭 어워드'의 수상작으로 선정돼 주목을 받았다. 연출은 영화 '마스터' '감시자들' 등에서 통쾌한 액션 연출을 선보인 조의석 감독이 맡았다. 송승헌은 '보이스' 시즌 4, '저녁 같이 드실래요' '플레이어' '블랙' '사임당: 빛의 일기' 등 부드러움과 카리스마를 오가며 쉬지 않고 작품 활동을 이어왔다.


2002년 조의석 감독의 데뷔작 '일단 뛰어'를 함께했던 인연에 이어 오랜만에 재회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는 그가 '택배기사'에서 극의 긴장감을 책임지는 빌런 류석으로 변신한다. 류석은 산소호흡기 없이는 살아갈 수 없는 혼란한 세상에서 산소를 무기로 세상을 지배하는 천명그룹의 유일한 후계자다.

한편 '택배기사'는 오직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공개될 예정이다.

Hot 포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