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은행

한미은행 예금금리 인하

임관호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00.06.05 04:36

수정 2014.11.07 14:19


한미은행은 오는 7일부터 실세금리 연동부 정기예금인 ‘더모아 확정예금Ⅱ’와 ‘MR 기업통장’의 금리를 각각 인하하기로 했다고 5일밝혔다.

한미은행은 더모아 확정예금 Ⅱ의 고시금리를 일률적으로 0.2%포인트, 영업점장전결금리도 기간에 따라 0.2∼0.4%포인트를 각각 내리기로 했다.

예금액이 10억원 이상인 MR 기업통장의 영업점장 전결금리도 0.2%포인트 인하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더모아 확정예금 Ⅱ의 고시 금리는 1∼3개월 연 5.3%, 3∼6개월 연 6.3%, 6∼12개월 연 7.0%, 1년짜리 연 7.6%, 1년 6개월 연 7.7%, 2년과 3년은 연 7.8%가 된다.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