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세인트쥬드클래식골프 비게이 3세 시즌 첫승

카타르월드컵 카타르월드컵

‘인디언 골퍼’ 노타 비게이 3세가 미 PGA투어 페덱스 세인트쥬드클래식(총상금 300만달러)에서 역전우승했다.


비게이 3세는 26일(한국시간) 테네시주 멤피스의 사우스윈드TPC(파71)에서 열린 대회 4라운드에서 버디 3,보기 1개로 2언더파 69타를 쳐 토털 13언더파 271타로 정상을 차지했다.

데뷔 첫 해였던 지난 해 2승을 거두며 인디언의 우상으로 떠올랐던 비게이 3세는 올 시즌 17차례 출전만에 시즌 첫승(통산 3승)을 신고했다.

우승상금은 54만달러.

데뷔 9년만에 첫승을 노리던 메이는 12언더파 272타로 크리스 디마코와 공동 2위에 만족해야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