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4개지역에 디자인혁신센터


산업자원부는 수도권 중심의 디자인 산업을 지방으로 확산시키기 위해 올 하반기중 부산과 대전, 경기, 광주 등 4개 지역에 디자인혁신 센터를 설립할 계획이라고 19일 밝혔다.
지역별 산업 특성에 따라 부산에 캐릭터 디자인(동서대), 대전에 디지털 디자인(KAIST), 경기에 디자인 경영(중앙대), 광주에 문화 관광(광주대) 분야의 특화된 디자인센터를 세우기로 했다.

또 4개 지방 디자인 센터에 각 15억원의 예산을 지원,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디자인 개발, 시제품 제작 및 판촉 등 종합적인 디자인 컨설팅을 제공함과 동시에 디자인 벤처기업의 창업도 돕기로 했다.

산자부는 2004년까지 지역별 디자인 혁신센터를 10개소로 늘리고 내년 10월 세계 산업 디자인 총회(ICSID)에 맞춰 개원할 예정인 코리아 디자인 센터(경기 분당)를 축으로 전국적인 디자인 혁신 네트워크를 구축할 계획이다.

/ khkim@fnnews.com 김기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