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이종달기자의 골프투데이]임팩트때 왼손등 방향 목표와 일직선으로


왼손등은 처음 어드레스를 취했을 때는 목표방향에 있다가 백스윙이 진행되면서 하늘쪽을 향한다. 다시 다운스윙이 시작되면서 점점 목표쪽을 향하기 시작해 임팩트 순간 목표와 일직선을 이뤄야 정확한 구질을 얻을 수 있다.

문제는 임팩트시 왼손등을 목표와 일직선이 되도록 가져가지 못한다는 것.이는 정확한 그립을 했다고 해서 꼭 가능한 게 아니다.일련의 스윙과정이 맞아 떨어져야 가능하다.다음에 설명하겠지만 여기선 클럽을 쥐었을 때 왼손등의 방향만 살펴 보기로 한다.

◇ 그립의 종류 결정

클럽을 손으로 쥐었을 때 왼손등이 목표선을 향하는 방향에 따라 결정된다.다시말해 그립을 쥔 왼손을 위에서 내려다 봤을 때 너클(Knuckle)이 몇 개로 보이느냐에 따라 그립의 종류와 구질도 달라진다.

따라서 왼손 그립이 중요하다.오른손은 그냥 왼손을 감싸는 것이기 때문에 왼손으로 그립을 어떻게 잡느냐에 따라 그립의 형태가 결정된다.요령이 생기면 그립의 형태를 바꿔 의도하는 구질을 날릴 수 있다.

특히 왼손등 즉 너클이 몇 개 보이는가는 구질과도 관계가 있기 때문에 왼손등의 방향을 점검해야 한다.아마추어골퍼들의 최대 고민인 슬라이스도 그립을 고쳐 잡는 것으로 간단히 해결할 수 있다.

◇ 스퀘어 그립(Square Grip)

왼손등이 목표에 직각으로 향하는 것을 말한다.가장 일반적인 그립의 하나다.정상그립의 일종으로 직구를 치려고 할 때 효과적이다.

양손의 엄지와 검지가 이루는 V자(字)의 끝이 우측어깨와 턱의 중간지점을 가리키면 스퀘어그립으로 볼 수 있다.

골퍼 자신이 위에서 그립을 쥔 손모양을 내려다 봤을 때 왼손 주먹의 너클이 2개가 보이면 정상이다.

스퀘어 그립은 직구를 칠 때 효과적이긴 하나 골퍼 각자의 스윙에 따라 차이가 있으므로 스퀘어그립을 했어도 직구가 나오지 않을 수 있다.

골퍼는 자신은 어떤 그립이 자신에 맞는지 사전에 충분한 연습이 필요하다.슬라이스로 고생하는 골퍼가 직구를 치기 위해 스퀘어 그립을 한다고 도움이 되는 것은 아니다.

스퀘어 그립으로 직구를 칠 수 있다는 얘기는 어디까지 교과서 같은 것이고 3가지 그립을 번갈아 잡아보고 구질을 파악한 뒤 자신에 맞는 그립을 택하는 게 좋다.

아마추어골퍼들이 처음 골프를 배울 때 레슨프로들이 정상그립을 잡게 한다.그러나 아마추어골퍼들이 대부분 슬라이스 구질을 치기 때문에 훅그립을 잡은 뒤 차츰 스퀘어그립을 잡는 방법이 효과적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