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연합철강,갈바늄 생산누계 100만t…´인터ZAC 2000´ 금상


연합철강은 지난 2∼6일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개최된 ‘인터 ZAC 2000’에서 갈바륨 생산누계가 100만t에 달하는 업체에 주어지는 금상을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갈바륨은 아연과 알루미늄이 각각 55%,43% 도금된 강재로 내식성과 내열성이 우수하며 지난 86년 연합철강이 국내에서 처음으로 생산,공급해 오고 있다.
인터 ZAC는 세계 36개 갈바륨 생산업체가 참여하는 국제적인 철강기술 교류회의다.
이번 대회에서 연합철강은 오는 2002년에 서울에서 동부제강과 공동으로 ‘인터ZAC 대회’를 개최할 업체로 결정됐고 연합철강의 채주표 상무가 갈바륨 생산업체 협의체 부회장으로 선출됐다.
연철 관계자는 “이번 연철이 수상한 금상은 세계에서 9번째로 수상하는 것으로 연철의 갈바륨이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 lee2000@fnnews.com 이규석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