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포스코개발,中國 700만달러 공사 따냈다


포스코개발은 중국 최대 가전업체인 하이얼사로부터 연산 7만t 규모인 컬러강판공장 생산라인 건설 프로젝트를 700만달러에 수주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프로젝트에서 포스코개발은 주설비의 설계와 설비공급을 담당하게 되며 공사기간은 계약후 13개월이다.

컬러강판은 아연도금강판 및 냉연강판에 컬러도장을 해 냉장고,세탁기,냉·온방기 등 가전제품과 건축용 내외장재로 사용되는 고부가가치 제품이다.

중국은 현재 연간 40만t의 컬러강판 생산능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경제 고도화에 따라 지속적으로 컬러강판 수요가 늘 것으로 업계는 보고 있다.이에 따라 포스코개발은 이번 프로젝트 수주를 계기로 향후 중국내 유사설비 수주에 유리한 고지를 점한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이에 앞서 포스코개발은 지난 98년 중국 다롄시에 연산 5만t 규모의 컬러강판 공장을 건설했다.

포스코개발 관계자는 “국제 경쟁입찰로 실시된 이번 프로젝트에서 일본·캐나다·프랑스의 전문엔지니어링 및 설비 공급업체와 경합한 끝에 수주에 성공했다”며 “지난해 12월 이란에 고로를 비롯한 제선설비 일체를 건설하는 프로젝트를 수주한 데 이어 또 한번 철강분야의 기술력을 해외로부터 인정받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 jhc@fnnews.com 최종훈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