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삼성전기,´비전캡슐´ 5년만에 개봉


삼성전기(대표 이형도)가 5년전인 지난 95년 21세기 비전 선포식 때 회사와 임직원 개인의 비전을 담아 보관해 온 ‘비전 캡슐’을 창립 27주년 기념일인 1일 개봉,각자의 약속을 돌아보는 행사를 가졌다.

당시 회사는 2000년까지 국내 최고 부품 메이커로서의 위상을 뛰어넘어 세계 톱클래스로 진입하겠다는 비전을 담으면서 2000년에 비전캡슐을 개봉,추첨을 통해 푸짐한 상품을 주겠다는 약속을 했었다.
이에 따라 삼성전기는 재직자와 퇴직자,신규입사자 각 6명을 추첨,삼성 SM5 등 총 6000여만의 상품을 지급했다. 이 행사를 기획한 박영원 이사는 “오늘날 삼성전기가 세계 5위의 전자부품 메이커로 발전한 데 공헌한 모든 이들에게 감사드리고 5년 전 개개인이 계획한 비전을 돌아보는 기회를 마련하기 위해 행사를 열었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이형도 삼성전기 사장은 향후 이익 1조원 달성에 세계 제1의 기업으로 재도약한다는 새로운 비전을 제시했다.

/ shkim2@fnnews.com 김수헌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