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APEC 정상회의등 참석 김대통령 내외 13일 출국


김대중 대통령은 오는 13∼17일 제8차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참석 및 브루나이 국빈 방문을 위해 부인 이희호 여사와 함께 브루나이의 수도 세리 베가완을 방문한다.

김 대통령은 이어 23∼27일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아세안(동남아국가연합) + 한·중·일’ 정상회의에 참석하고 싱가포르와 인도네시아를 각각 국빈 방문할 예정이라고 청와대 박준영 대변인이 발표했다.

김 대통령은 오는 15∼16일 열리는 APEC 정상회의에서 참가국 정상들과 세계화 및 다자무역체제 촉진,역내 무역·투자 자유화 및 경제·기술협력,그리고 국제유가 안정을 위한 APEC의 공동대처 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 seokjang@fnnews.com 조석장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