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與 ´민생경제지원특위´ 구성


민주당은 7일 서영훈 대표 주재로 당4역회의를 열어 제2차 금융·기업 구조조정에 따른 이해당사자 및 서민들에게 미칠 영향을 분석하고 지원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민생경제지원특위’를 구성키로 했다.

박병석 대변인은 이날 발표를 통해 “이 특위는 민생경제의 실태파악,현장조사는 물론 필요할 경우 구조조정 대상기업의 노·사간 애로점에 대한 조사 및 지원에도 협력할 것”이라면서 “구조조정이 서민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당정간의 협력과 대책방안을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