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삼성화재, 해외 IR전문가 영입


삼성화재는 투자설명회(IR)강화를 위해 해외 IR전문가인 로센왈드씨와 연간 13만2000달러에 자문계약을 맺었다고 8일 밝혔다.

로센왈드씨는 아시아보험권에 대한 전문가로 알려져 있으며 샌프란시스코에서 투자자문회사를 운영하는 펀드매니저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외국인 IR 전문가를 자문위원으로 위촉한 것은 외국인 투자자들의 영향력이 갈수록 커지고 있으나 IR활동은 국내에 치중돼 대외 IR에 한계가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