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한컴,다보스포럼 선정 세계100대 기업에


한글과컴퓨터가 세계경제회의(WEF)측이 올해부터 처음으로 발표하는 ‘2001년 100대 기술 선도기업’으로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한글과컴퓨터의 전하진 사장은 내년 1월29일 스위스 다보스에서 개최될 WEF에 참석한다.전 사장은 “세계 워드프로세서 시장에서 MS워드에 맞서는 유일한 기업으로 인정을 받은 것”이라며 “세계적으로 실력을 인정받는 제품개발에 힘쓸 것”이라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다보스포럼으로도 불리는 WEF는 매년 1월 스위스 다보스에서 각국의 경제관료·기업인·학자 등 각계 전문가들이 모여 공동논제를 다루는 전세계적인 토론장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 yhs@fnnews.com 윤한성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