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김근태의원 대선출마 시사


민주당 김근태 최고위원은 19일 자신의 민주당 대선후보경선 출마 여부에 대해 “마음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말해 출마의사가 있음을 강력 시사했다.


김 최고위원은 이날 발행된 신동아 12월호와의 인터뷰에서 “내가 정치적으로 큰 일을 할 수 있는 리더십으로 발전하도록 노력하고 싶고,노력할 생각”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또 당내 일각에서 제기되는 ‘영남후보론’에 대해 “영남후보를 내세우면 정권재창출이 가능하다는 정치공학적 계산도 일리는 있다”면서 “그러나 미래에 대한 비전없이 지역주의에 질질 끌려간다면 서글프고 천박한 일”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국민의 지지가 있는데도 대통령후보가 안되면 모두가 불행해질 것’이라는 이인제 최고위원의 최근 발언에 대해 “‘나 아니면 불행해진다’는 식의 인식을 갖고 있다면 정당 민주주의의 핵심을 심각하게 부정하는 것으로,이는 결과적으로 국민과 당원에 대한 협박으로 들릴 수밖에 없다”고 비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