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換恩, 외환업무부´사업부´로 승격…영업부문 강화 조직개편


외환은행이 수익성 창출과 영업강화를 위해 외환부문을 강화하는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외환은행은 27일 외환과 관련된 본부들간의 유기적 협력관계 구축을 위해 현재 기업금융부 소속의 외환업무부를 외환사업부로 독립부서화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외환사업부는 환전 송금 등 기존 소매금융본부에서 담당했던 개인 외환업무를 흡수해 외환업무를 총괄하게 된다.


외환은행은 이와 함께 독립부서였던 홍보실을 임원실로 통합해 홍보팀으로 전환하고 기업개선부를 여신관리부로,경제연구소를 종합기획부로 각각 흡수·통합시켰다.

이에따라 외환은행의 조직은 기존 9본부 35본부부서에서 9본부 32본부부서로 슬림화된다.

외환은행은 28일 일선 담당직원들에 대한 인사까지 마무리지을 예정이다.

/ dhlim@fnnews.com 임대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