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남북경협추진委 北위원장에 박창련씨


오는 28일 평양에서 첫 회의를 갖는 남북경제협력추진위원회의 북측 위원장에 박창련 국가계획위원회 제1부위원장이 내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 당국자는 26일 “북측이 최근 이례적으로 남북경제협력추진위 북측 위원장에 박 제1부위원장이 맡게 될 것임을 통보해 왔다”고 말했다.


이 당국자는 “북측이 차관급 인사의 북측 위원장 선임 결과를 미리 알려주는 등 남북 경협을 제도화하는 논의의 틀을 마련할 경협추진위에 상당한 관심을 갖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박 제1부위원장은 과거 정무원과 현재 내각 사무국에서 1사무국 국장을 지낸 경제 전문가로 알려졌다. 한편 남측은 지난 23일 이정재 재정경제부 차관을 위원장으로 하는 5명이 남북 경협추진위 위원으로 참석한다고 북측에 명단을 통보했다.

/ jongilk@fnnews.com 김종일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