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스포츠일반

안중현, 쇼트트랙 3000m 우승

파이낸셜뉴스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01.01.29 05:42

수정 2014.11.07 16:23


국가대표 안중현(경기고)이 2000-2001 월드컵 쇼트트랙 5차대회 3000m에서 우승했다.


안중현은 29일(한국시간) 슬로바키아 트르나바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날 남자 3000m에서 5분04초763을 기록, 팀 선배인 이승재(5분10초325·오성고)와 민룡(5분10초495·경신고)을 제치고 정상에 올랐다고 선수단이 알려왔다.

또 민룡은 1000m에서 중국의 간판스타 리자준(1분37초711)과 카르타 파비오(이탈리아·1분37초821)에 이어 3위를 차지했고 이승재는 4위(1분38초431)에 그쳤다.


한편 여자부에서는 최은경(세화여고)이 5분38초743으로 3000m에서 우승해 종합 3위(42점)에 올랐고 1000m에서 3위(1분40초181)를 차지한 주민진(세화여고)은 5위(27점)에 그쳤다.

/ jdgolf@fnnews.com 이종달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