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대기업

현대전자 인터넷 HW칩 공동개발…위즈네트와 전략적 제휴

파이낸셜뉴스 기자

파이낸셜뉴스

입력 2001.01.30 05:43

수정 2014.11.07 16:22


현대전자는 인터넷 접속 하드웨어 칩 전문개발업체인 ㈜위즈네트와 인터넷용 비메모리 칩의 개발 및 마케팅에 관한 전략적 제휴를 맺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제휴로 양사는 현대전자가 개발한 TCP/IP 소프트웨어 칩과 위즈네트의 TCP/IP 하드웨어 칩의 공동 마케팅은 물론 신제품 개발과 생산도 서로 협력키로 했다.

양사는 이들 제품을 월 20만개 이상 양산할 계획이며 향후 현대전자의 특정시스템을 제어하기 위한 전용 프로세서(MCU)기술과 위즈네트의 TCP/IP 하드웨어 기술을 이용해 여러개의 칩이 수행하는 기능을 하나의 칩으로 압축한 SoC(System-on-Chip)의 공동개발에도 나설 계획이다.


양사는 올해 1300만대로 예상되는 인터넷TV,인터넷폰 등 다양한 인터넷 관련제품 시장의 지속적인 성장으로 향후 3년간 1억3000만달러 이상의 매출을 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skkim2@fnnews.com 김수헌기자

fnSurve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