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사이버 산업스파이 신고소…국정원 홈페이지 통해 운영


국가정보원은 최근 기업체와 연구소의 주요 기밀 무단유출이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판단 기업정보 보호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사이버산업스파이 신고상담소를 운영키로 했다고 13일 밝혔다.


국정원 인터넷 홈페이지(www.nis.go.kr)에 운영되는 신고상담소는 누구나 연중무휴로 24시간 이용할 수 있고, 전화(02-3412-3800) 상담도 가능하다.

신고·상담 대상은 ▲기업체 종사자에 대한 교육이나 보안지도 요청 ▲특정사안에 대한 보안 대처요령 ▲산업기밀 유출시 대처 방법 및 예방요령 등이며, 신고·상담자에 대한 신원은 철저히 보장된다고 국정원은 말했다.

국정원은 “산업스파이 사건은 지난 한해만 40여건이 발생해 피해규모는 기회손실 비용까지 포함, 수조원에 이를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 seokjang@fnnews.com 조석장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