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올해중 중남미 방문 교역투자 증대 모색˝…金대통령


김대중 대통령은 16일 “가능하면 올해중에 중남미를 방문해 교역투자를 증대시키도록 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김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외교통상부 업무보고를 받은 자리에서 “중남미 지역은 교역규모가 100억달러에 달하는 매우 큰 시장”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고 박준영 청와대대변인이 전했다.

박 대변인은 “지난해 우리나라 무역수지 흑자 추정치 122억달러의 절반인 61억달러가 중남미시장에서 나온 것”이라면서 “이날 보고에서 김 대통령은 중남미의 이같은 중요성을 강조했다”고 말했다.

/ seokjang@fnnews.com 조석장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