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하이닉스 반도체 내주말께 로드쇼


하이닉스반도체가 다음주말 국내에서 투자유치설명회(로드쇼)를 벌이는 것으로 시작으로 자본유치에 적극 나선다.이 회사의 자본조달작업은 오는 6월 중순쯤 마무리될 전망이다.

11일 채권단과 하이닉스반도체 재정주간사인 살로먼스미스바니(SSB)에 따르면 하이닉스반도체는 다음주말부터 국내에서 로드쇼를 시작, 자본조달을 위한 본격적인 마케팅에 나서게 된다.

SSB 관계자는 “오는 6월 둘째주쯤에는 자본조달 일정을 마무리할 수 있을 것”이라며 “하이닉스반도체가 금융지원과 자본조달을 통해 새로운 회사로 탄생할 수 있는 전환점을 마련한 만큼 국내 일반 주주들과 기관투자가들에게도 투자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부여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당초 바로 해외로드쇼를 나간다는 계획이었으나 국내 투자가들에게도 공평한 투자의 기회를 준다는 차원에서 국내에서 로드쇼를 시작할 방침”이라며 “그러나 외자유치에 더 큰 무게를 두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1조8000억원의 자본조달 규모는 다소 유동적일 수 있으나 크게 달라지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채권단은 이와함께 금융지원방안의 확정으로 6월말까지 외자유치자금이 입금될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 dhlim@fnnews.com 임대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