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기업銀 슬로건 ‘Fine Bank’…소매금융 강화 이미지 부각


기업은행은 기업고객외에 일반고객도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는 은행이라는 점을 강조하기 위해 ‘Fine Bank’를 새 슬로건으로 선정, 대대적인 이미지 변신에 나설 계획이다.

기업은행 홍보실의 유영천 차장은 “기업중심은행,국책은행이라는 무겁고 딱딱한 고정관념에서 벗어나 미래지향적인 디지털 뱅크의 이미지를 부각시키기 위해 새 슬로건을 만들었다”고 밝혔다.

유차장은 또 “중소기업지원이라는 정책목표를 수행하기 위해서는 자금조달의 상당부분을 차지하는 개인 소매금융을 강화해야 한다”며 “새 슬로건을 통해 기업은행이 친숙한 은행이라는 점을 강조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 jsham@fnnews.com 함종선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