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삼성전자-도시바 세탁기사업 협력


삼성전자와 도시바가 세탁기분야에서 협력키로 했다.

삼성전자는 자사 생활가전총괄 한용외 사장과 도시바 가전기기사업부 나카가와 사장이 29일 일본 도시바 본사에서 세탁기 사업분야 공동협력 양해각서(MOU) 조인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양사는 세탁기분야의 개발·마케팅·생산 등에 대한 협력을 강화, 세계시장에 공동대응키로 했다. 양사는 이를 위해 우선 각사가 시장에서 우위를 점하고 있는 삼성전자의 ‘전자동 및 2조식 세탁기’, 도시바의 ‘드럼세탁기’에 대한 기술협력과 공동 개발·생산에 돌입키로 했다.

삼성전자는 도시바와 국내 최대 용량의 드럼 세탁기를 개발해 한국시장에 적합토록 다양한 세탁코스와 인체공학적 설계기능을 추가한 ‘한국형 드럼세탁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 제품은 대용량이면서도 고효율 히터와 열교환기 등을 적용, 전력소비를 최소화하는 것은 물론, 거품 제어기술로 일반 합성세제 사용이 가능하고 저소음,저진동 설계를 통해 국내 최저소음과 최저 진동을 실현하게 될 것이라고 삼성전자는 밝혔다.

양사는 이 제품을 일본 도시바에서 생산할 예정이며 올해 안으로 일본과 한국에서 제품을 선보이고 공동으로 마케팅, 판촉 활동을 펼쳐 나갈 예정이다.

도시바는 삼성전자와 ‘전자동 및 2조식 세탁기’를 공동 개발, 삼성전자에서 생산한 제품을 대만에 ‘도시바’ 브랜드로 판매할 계획으로 모델 수를 다양화할 방침이다.

/ smnam@fnnews.com 남상문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