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韓·美정상 이달 ‘유엔 회동’


【워싱턴=연합】김대중 대통령과 조지 W 부시 대통령은 이달 하순 유엔총회에서 한·미정상회담을 갖고 대북정책을 비롯한 한반도 정세 등 양국간 외교현안을 집중, 협의할 것으로 4일(현지시간) 알려졌다.

김대통령은 오는 20∼25일 유엔 아동문제 특별총회에 참석하기 위한 뉴욕 방문에서 24일께 부시 대통령과 단독 정상회담을 갖고 김대통령의 대북정책과 북·미대화 재개방안, 10월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에서 공동보조 방안, 10월 서울 한·미정상회담 등에 관해 심도있는 의견을 교환하게 될 것으로 안다고 워싱턴 외교소식통이 전했다.

김대통령과 부시 대통령의 뉴욕대좌는 부시 행정부 출범후 지난 3월 워싱턴 회동에 이어 두번째 한·미간 정상회담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