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최경주 PGA 컷오프 탈락

카타르월드컵 카타르월드컵

최경주(31·슈페리어)가 미국PGA투어 마르코니 펜실베이니아클래식대회(총상금 330만달러)에서 컷 오프 탈락했다.

폭우로 1라운드 잔여 홀과 2라운드를 전날 한꺼번에 치러 중간합계 1오버파 145타가 됐던 최경주는 23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리고니어의 로렐밸리골프장(파72·7244야드)에서 계속된 2라운드 잔여경기를 마친 결과 컷 오프 기준 스코어가 이븐파로 확정돼 1타차로 본선진출에 실패했다.


이로써 최경주는 올 시즌 8번째 컷 오프 탈락의 아픔을 맛봤다.

3라운드도 일몰로 로버트 앨런비(호주) 등 11명의 선수가 경기를 마치지 못한 가운데 15번홀까지 5타를 줄인 앨런비(호주)가 14언더파로 선두를 달리고 있고 같은 홀까지 역시 5타를 줄인 로코 미디어트(미국)가 고향 팬들의 응원속에 선두에 2타 뒤진 2위에 올랐다.

한편 존 댈리(36·미국)는 14번홀(파3)에서 볼을 워터해저드에 2차례나 빠뜨리고 3퍼팅을 하는 등 8타만에 홀아웃하는 최악의 상황속에 10오버파 81타를 쳐 중간합계 7오버파 223타를 마크, 공동 70위에 처졌다.

/ hyun@fnnews.com 박현주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