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국제금융 르네상스 시대-비씨카드] 외국사와 제휴 서비스 강화


비씨카드는 국내 카드사로서는 최초로 비자 및 마스타, JCB카드와 제휴를 맺고 해외에서의 편리한 카드 이용이 가능하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우선 비씨 여행팀(02-525-8960)을 통해 국제선 항공권을 구입할 경우 3개월 무이자 할부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대한항공과 아시아나 항공은 물론 국내 취항하는 모든 항공사의 국제선 항공권도 할인받을 수 있다. 또 전세계 140개국 4500여 곳의 호텔예약시 요금의 최고 60%까지 할인 받을 수 있고 관련 정보도 손쉽게 구할 수 있다. 데이콤과 제휴를 맺고 신용카드를 이용해 국제전화를 이용할 수 있는 국제전화 통화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별도의 신청없이 24시간 공중전화나 호텔, 일반 사무실에서 국제통화를 할 수 있다. 통화시 한국어로 안내방송이 이뤄지기 때문에 언어불통에 따른 문제가 전혀 없다. 이용시간대에 따라 30∼50%의 할인도 해 준다.

해외에서 카드를 분실했을 경우 마스타카드와 비자카드, JCB카드의 국가별 긴급 지원센터로 연락하면 해외에서 사용할 수 있는 임시 카드를 즉시 발급받을 수 있고 체류 장소로 직접 배달까지 해 준다. 긴급 대체 카드는 귀국 후 국내에서 사용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카드 발급지점에 반납하고 새로운 카드를 받으면 된다.

또 본인이 항공권을 구입할 경우 항공 여행자 보험에 자동 가입, 국내외 여행시 항공 사고로 인한 후유장애와 사망에 따라 최고 1억원까지 보상받을 수 있다. 비씨카드 여행사업팀에서 판매하는 해외 허니문이나 패키지 상품을 이용할 경우 1억∼3억원을 보상받을 수 있는 여행자 보험에도 공짜로 가입해 준다. 여행자 보험은 항공 상해 보험보다 포괄적인 보험 서비스로 항공기 내 뿐 아니라 여행중에 발생하는 모든 상해 및 사망 등에 대해 보험금을 받을 수 있다.

플래티늄카드 회원들의 경우 카드 발급시 공항 라운지 카드를 동시에 발급해 주고 있다.
이 카드가 있으면 전세계 200개의 국제공항에 마련된 전용 라운지를 언제 어디서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라운지에 마련된 팩스나 사무기기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이밖에도 해외에서 한국 비씨 플래티늄 전용 상담센터로 연락하면 한국 의사와 의료상담을 할 수 있을 뿐더러 현지 의료시설 안내 등 긴급 의료 지원 서비스와 여행 관련 지원 서비스를 언제든지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