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신보경영지원단 중기지원 나서


신용보증기금들이 최근 SK글로벌사태와 사스 확산 등 대내외 경제여건 악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의 경영 애로를 해결해 주기 위해 적극 나서고 있다.

신용보증기금은 6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위해 ‘신보 경영지원단’을 구성해 경영지도에 나서기로 했다고 6일 밝혔다.

경영지원단은 인사와 조직, 마케팅, 세무, 회계를 비롯해 7개 부문의 석?^박사 학위자와 공인회계사 등 150명의 전문가들로 구성된다. 중소기업들이 자력으로 해결하기 힘든 법률문제를 즉시 답변해 주고 있어 중소기업들로부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신보는 이와함께 경영지원단으로 활동하고 싶은 해당 분야 전문가들도 공개모집한다. 신보 홈페이지(consult.shinbo.co.kr)에 접속해 오는 15일까지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기술신보도 중소·벤처기업의 경영부실화를 예방하고 건실한 발전을 지원하기 위해 ‘기술·경영 진단’을 실시한다. 우량기술기업으로 선정된 1500개 기업을 대상으로 전문가들이 현장을 방문, 8월말까지 기술과 경영상황을 면밀히 진단해 준다. 기술신보는 이와함께 기술개발자금과 사업화 자금 지원, 기술자문, 경영 컨설팅 및 마케팅 전략수립 지원 등도 병행하며 우수기업으로 인정된 기업에는 제품 홍보와 판매도 적극 알선해 주기로 했다.

/임대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