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두레마을 네트워크시장 진출


‘땅과 사람을 살리는 공동체’ 두레마을이 운영하는 ㈜두레마을이 네트워크 마케팅시장에 진출했다.


두레마을은 최근 서울 강남구 역삼동 호텔리츠치칼튼서울에서 두레 공동체 대표 김진홍 목사와 박강수 전 배재대 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두레내추럴’ 창업 선포식을 가졌다.

김목사는 선포식에서 “두레마을 정신과 윤리적 경영 정신을 배경으로 국민건강 증진과 건전한 업계 발전을 위해 네트워크 마케팅사업에 진출한다”고 밝혔다.

두레마을은 우리 땅을 살리는데 역점을 두고 자사에서 생산되는 유기농제품을 보급할 계획이며 사업을 통해 얻어진 이익금은 불우이웃과 탈북자 돕기에 쓸 예정이다.

/유선태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