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노대통령 방송위원 3명 임명


노무현 대통령은 9일 대통령 추천몫 방송위원 3명에 노성대 한국간행물윤리위원장(63), 유숙렬 문화일보 여성전문위원(50·여), 조용환 법무법인 지평대표 변호사(44)를 임명키로 했다.

정찬용 인사보좌관은 인선배경과 관련, “노대통령은 방송관련 전문성과 각계 대표성을 기준으로 방송위원을 인선했다”고 밝혔다.

노위원은 광주 출신으로 고려대 상학과를 졸업, MBC 사장을 지냈고 유위원은 서울 출신으로 서강대 독문과를 나와 한국신문윤리위원을 맡고 있으며, 조위원은 대구 출신으로 서울대 법대를 졸업했으며 법무법인 지평 변호사로 일하고 있다.

/ seokjang@fnnews.com 조석장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