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MS ‘윈도서버 2003’ 출시] 64비트 윈텔시대 개막


13일 한국마이크로소프트(MS)가 64비트 운영체계(OS)인 ‘윈도서버 2003’을 발표함에 따라 64비트 윈텔(윈도+인텔) 시대가 본격 개막됐다. 한국MS는 이날 서울 잠실 롯데호텔에서 300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대규모 제품 출시 행사를 가졌다.

MS는 그동안 유닉스 진영에 비해 대용량 처리 등에서 절대적 열세에 있었으나, 이번 발표를 계기로 하이엔드급 핵심업무용 OS 시장에서 주도적인 위치를 점할 수 있게 됐다.

이날 한국MS 고현진 사장은 “2010년까지 전체 서버시장의 절반을 윈도서버 2003을 비롯한 닷넷서버가 차지하게 될 것”이라며 “기업시장 최고 강자인 IBM도 제칠 것”이라고 호언했다. 이어 고사장은 “윈도서버 2003의 가장 큰 특징은 저비용 고효율의 컴퓨팅 환경을 구현한다는 것”이라며 “새제품의 국내 시장 조기 수용 및 활용을 위해 1년여간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이날 ‘윈도서버 2003’ 출시 행사에는 한국HP·델컴퓨터·LGIBM 등 MS의 12개 국내 파트너사와 코인텍 등 36개 솔루션 파트너들이 참가, 서버 제품과 다양한 기업용 솔루션을 선보였다.

◇‘윈도서버 2003’ 무엇이 다른가=일단 속도면에서 이전 서버제품과는 비교가 안된다. 기존 서버군 제품에 비해 속도가 2∼3배 빠르고 웹서핑속도는 10배 이상 빠르다. NT서버에 비해선 87배나 확장성이 뛰어나 분당 처리속도를 90% 이상 단축시켰다. 데스크톱PC에 보관된 중요한 데이터들을 서버에 동시에 카피해 안전하게 보관하는 보호기능도 대폭 향상됐다.

한국MS는 “현재 국내 고객들이 많이 사용중인 윈도NT 4.0 버전에 비해 윈도서버 2003의 최대 성능이 무려 169배 가량 향상됐다”며 “특히 TPC-C 테스트 결과 아이테니엄2 CPU 64개를 탑재한 HP 슈퍼돔에서 업계 최고인 65만8277tpmC(transactions per minute?^분당 트랜잭션 처리능력)를 기록했다”고 말했다. 이는 업계 최초로 60만 tpmC를 돌파한 기록이다.

◇다양한 버전들로 전방위 시장공략 가능=윈도서버 2003은 크게 5가지 버전으로 나뉜다. 32비트와 64비트 OS를 동시에 지원하는 데이터센터 에디션과 엔터프라이즈 에디션, 32비트 전용 OS인 스탠더드에디션 및 웹에디션, 그리고 웹서버 및 호스팅용 제품인 스몰비즈니스서버 2003 등이 그것.

윈도 2003 스탠다드 에디션은 규모에 상관없이 모든 기업들이 일상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제품으로, 파일 및 프린터 공유, 인터넷 보안, 중앙집중식 데스크탑 응용프로그램, 사내와 기업간 협업에 필요한 솔루션 등을 제공한다. 엔터프라이즈 에디션 역시 모든 기업이 쓸 수 있으며 애플리케이션, XML 웹서비스, 인프라를 뒷받침 해주는 플랫폼이다. 데이터센터 에디션은 확장성과 가용성이 강점인 제품이며, 웹에디션은 웹 서빙과 호스팅용 제품으로 웹서비스와 응용프로그램에 대한 개발에 필요하다. 윈도 스몰 비즈니스 서버 2003은 중소중견기업 전용 OS로 오는 3?^4분기 첫 선을 보인다.

MS 최고경영자(CEO) 스티브 발머는 “윈도서버 2003은 수행능력과 생산성 보안 등 기업고객들이 필요로 하는 모든 기능을 갖췄으며 고객들의 IT투자 수익을 극대화시켜 주고 있다”며 “비주얼스튜디오닷넷2003과 SQL서버2000엔터프라이즈에디션과 함께 MS의 3대 기업용 제품으로 정보와 사람, 시스템을 하나로 연결하고 고객들의 비용을 최소화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고 설명했다.


◇64비트 기반 서버 ‘봇물’=이에따라 중대형 컴퓨팅 업체들은 일제히 64비트 칩 기반의 서버를 경쟁적으로 출시하고 있다. 윈도서버 2003의 출시지연으로 제품전략을 구체화하지 못했던 서버업체들이 속속 제품로드맵을 발표하고 있는 것. LGIBM이 아이테니엄 기반의 윈도서버 2003 진영에 새롭게 동참키로 한 것을 비롯해 HP,한국실리콘그래픽스 등의 외국기업과 삼성전자,유니와이드테크놀러지 등 국내업체들이 인텔의 아이테니엄 및 AMD칩이 장착된 윈도 2003 서버를 발빠르게 출시하고 있다.

현재 윈도서버 2003는 13개국 언어 버전이 완료된 상태며, 이외 버전도 다음달 초께 추가로 발표될 예정. 한글버전은 13일 출시됐다.

/ fairyqueen@fnnews.com 이경선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