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SM3 美 정면충돌 테스트 최고등급”


르노삼성자동차는 자사 준중형차인 SM3가 최근 미국의 충돌테스트 전문기관 MGA에서 실시한 NCAP(New Car Assessment Program)의 정면충돌 안전성 테스트에서 최고등급을 획득했다고 14일 밝혔다.


NCAP 안전성 테스트는 시속 56㎞의 속도로 달리는 차량을 콘크리트 고정벽에 정면 충돌시킨 뒤 인체 모형의 머리와 가슴부위에 가해지는 부상 가능성을 계량화해 운전석 및 조수석의 안전성을 시험하는 것으로 국내에서도 신차를 대상으로 건설교통부 주관으로 시행돼 왔다.

르노삼성차는 SM3 출시 시점과 건교부 테스트 일정이 맞지 않아 동일한 시험조건에서 별도로 안전성 테스트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최고등급인 ‘별 다섯개’는 정면충돌 사고시 중상을 입을 가능성이 10% 이하임을 의미하는 것으로 경쟁차종인 현대차의 아반떼와 기아차 스펙트라가 건교부 안전 테스트에서 ‘별 네개’ 등급을 받은 바 있다.

/ leon@fnnews.com 이철현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