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플 >

배우 안재욱등 6명, 경주엑스포 홍보대사


배우 겸 가수 안재욱씨등 인기연예인 6명이 2003 경주세계문화엑스포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엑스포 조직위는 21일 오전 안씨를 비롯해 박근형·송재호·지수원·남포동·김민선씨 등에게 홍보대사 위촉장을 수여하고 젊은층 관람객 유치에 나섰다.


이들은 서울방송 드라마 ‘선녀와 사기꾼’ 출연진으로 이날부터 경북 경주 천군동 경주엑스포공원에서 4회분 촬영에 들어갔다.

안씨는 극중 사기꾼 역할로 사진작가인 김민선을 통해 진정한 사랑을 찾게되며 드라마는 오는 6월4일부터 방영될 예정이다.

엑스포조직위는 “엑스포공원이 드라마 촬영지로 소개되면 국내외 관람객 유치에 도움이 되고 안씨는 중화권 ‘한류열풍’의 중심인물로 중국지역 홍보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전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