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우정사업본부, 무의탁 환자 무료간병 서비스


우정사업본부는 무의탁 환자에게 무료로 간병서비스를 제공하는 ‘2003년도 우체국보험 간병사업단’ 발대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고 27일 밝혔다.


80여명의 간병인으로 구성된 간병 사업단은 한국자활후견기관협회를 사업위탁기관으로 선정, 올 한해동안 1만여명의 생활보호 대상자와 무의탁 노인환자들을 대상으로 간병 활동을 벌일 예정이다. 무료 간병사업은 병에 걸려도 제대로 보호받지 못하는 무의탁 노인들을 돕기 위해 지난 2001년부터 시작됐으며 특히 여성가장을 간병인으로 선발함으로써 이들에게 일자리도 제공하고 있다고 우정사업본부는 설명했다. 이번에 선발된 우체국보험 간병인들은 한국자활후견기관협회에서 실시하는 간병인 전문교육을 받은 후 내달 중순부터 간병활동에 투입될 예정이다.

/ lim648@fnnews.com 임정효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