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김현철 “내년 거제서 출마”


김영삼 전 대통령 차남 현철씨는 29일 “내년 총선에서 경남 거제 선거구에 출마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CBS 라디오 뉴스레이더에 출연, “그동안 아버님에게서 배운 정치를 업그레이드해 유권자들에게 긍정적으로 평가받을 자신이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나 그는 총선출마시의 당적에 대해서는 구체적인 답변을 피했다.

현철씨는 민주당 신주류가 주도하는 신당창당 움직임에 대해 “정치권이 새 흐름으로 가고 있기는 하지만 아직 시간이 남아있는 만큼 두고봐야 한다”며 “그러나 과거의 인맥이나 지역중심은 탈피할 가능성이 많다”고 말했다.

앞서 현철씨는 지난 28일 거제 현지에서 이수성 전 총리, 김광일 전 청와대 비서실장, 김기섭 전 안기부 차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거제미래발전연구소’ 개소식을 갖고 본격 활동에 들어갔다.

/조한필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