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김병현 보스턴 이적


김병현(24)이 미국프로야구 보스턴 레드삭스 유니폼을 입게 됐다.


보스턴은 30일(한국시간) 애리조나에서 지난해까지 마무리투수로 활약하다 올시즌 선발로 뛴 김병현을 데려오는 대신 3루수 세이 힐런브랜드(27)을 내주는 맞트레이드를 성사시켰다고 발표했다.

이로써 김병현은 지난 99년 입단해 2001년 월드시리즈 우승 반지를 끼었던 내셔널리그(NL) 서부지구의 애리조나를 뒤로 하고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의 보스턴에서 새로운 야구인생을 열어가게 됐다.

조진호와 이상훈, 김선우 등 한국 선수들이 거쳐간 보스턴은 올 시즌 31승21패로 뉴욕 양키스(31승22패)를 0.5게임차로 따돌리고 지구 선두를 달리고 있는 강팀이다.